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정치활동

서필언 국회의원 보궐선거 자유한국당 예비후보 기자 간담회

정치활동|입력 : 2019-02-20

2019-0220-03.jpg


필언 4.3국회의원 보궐선거 자유한국당 예비후보는 20일 후보자 선거사무실에서 기자 간담회를 열고 이번 국회의원 보궐선거에 나서는 각오와 통영시민의 현안 사업인 핵심공약 5가지를 발표 했다.

   

서 예비후보는 통영은 지금 인구 급감으로, 도서지역 1개면 인구가 사라지고 있다고 말하면서 지난 한해 2,113, 2011년 이후 8년 동안 6,600여명이 통영을 떠났다고 밝혔다

   

인구 감소의 주된 원인은 조선산업의 몰락으로 일자리를 찾아 다른 지역으로 떠난 것이 큰 이유지만 지난해부터는 관광객이 반 토막으로 내려앉았고 수산업 또한 생산량이 줄어 살기가 어렵고 경기부진으로 소비심리가 움츠려 든 것도 원인의 하나라고 진단했다

   

이를 해결하기 위해 통영의 당면 5대 핵심사업으로

KTX(남부내륙철도)통영 역사(驛舍) 유치

한산대첩교(한산연륙교)건설

죽림 푸른 숲의 신도시조성

한려해상국립공원 구역 조정

법송산업단지 조기준공을 어긋남 없이 벌이겠다고 밝혔다

   

KTX(남부내륙철도)건설은 오랜 숙원사업으로 지난해 1229일 정부의 예비타당성조사 면제 결정으로 사업이 확정 되었지만 통영역사 설치는 진주~고성~통영~거제 4개 시.군 통과구간이 56.3로 기존 고속철 시속300유지를 위해서는 역 설치를 최소화 해야 한다는 전문가들의 진단이 나오고 있어 기본계획 수립에 통영역사 건립이 반드시 포함될 수 있도록 국토교통부와 한국철도시설공단을 상대로 지금부터 운행횟수 조정으로 경제성을 확보할 수 있다는 점을 설득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산대첩교(한산연륙교) 건설은 한산면민들의 오랜숙원 사업으로 선거 때마다 공약으로 제시 되었는데 가시적인 추진성과가 없었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기존 추진 노선을 변경하여 201218대 대선 공약으로 제시 되었던 영운리~한산도 노선을 재검토 하겠다고 했다. 이는 올해 상반기중에 결정되는 제5차 국도국지도 건설 5개년(’21~’25 )중장기 계획에 반영해야 가능한 사업이다.

   

인구가 3만명에 육박하는 죽림 신도시는 그동안 우여곡절을 겪으면서 지금은 통영의 중심도시로 발전 하였으나, 30만평의 매립 신도시가 너무 삭막하고 중동지역 사막 같은 느낌을 주고 있어 여름철 휴식공간 확보는 물론 미세먼지 등 환경 오염 차단 목적으로 속성수인 메타세쿼야 1만 그루를 특별교부세 재원으로 식재하여 푸른 숲이 우거진 친환경 푸른 도시로 탈바꿈 시키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내년(2020)은 자연공원법에 바탕을 둔 10년 주기의 국립공원 기본계획이 다시 수립되는 해이다. 산양읍과 한산면의 육상과 해상 거의 전 구역이 한려해상국립공원으로 지정되어 있어 주민들의 생활에 큰 불편을 주고 지역발전에도 지대한 영향을 미치는 만큼, 올해 철저한 조사용역을 통하여 국립공원 구역축소를 적극 추진하고 경치가 빼어난 에서는 관광객들이 휴식할 수 있는 숙박시설이 가능하도록 제도를 보완하겠다고 말했다.

   

현재 공정 7%(보상100%)로 진행되고 있는 법송 일반산업단지는 지금까지도 유치업종이 조선기자재(C31) 사업으로 되어 있는 만큼(사업비 1,300억원, 사업기간 2019년말) 조속히 업종을 현실에 맞게 변경 추진하고, 최근 경남도가 새로이 지정한 통영 수산식품산업단지 지정과 연계하여 일자리 창출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토록 하겠다는 복안을 밝혔다.

   

우리 통영은 지금 중대 고비를 맞고 있다. 고용위기지역 지정이 장기화 되면서 인구는 떠나가고 희망을 가졌던 도지재생 뉴딜사업(신아sb)은 지난 12월 국토부의 추진계획 발표에서 당초 발표된 11,041억원의 사업비가 5,421억원으로 반토막 났는데 이는 14만 통영시민을 우롱하는 처사로 보고 강력 대응하겠다는 의지를 보였다.

   

통영의 경기 지수를 나타내는 주택 미분양이 지난해 6월말 1,419가구(경남도의 9.5%)였으며 13일 조사에서 1,407가구로 6개월만에 12가구 분양으로 제자리 걸음을 하고 있고, 20191월 아파트 매매가 동향에서는 통영시가 도내 8.군 중에서 전월에 비해 1.14%가 하락한 것으로 나타나 제일 낮은 수치를 보였다.


서필언 예비후보는 앞으로 어려운 통영의 경제를 살리고 통영시민들이 쾌적한 환경에서 통영을 떠나지 않고 살아갈 수 있는 터전을 만드는데 앞으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136-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고성군 고성읍 중앙로 48 동외빌딩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136-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