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TBS뉴스센터

삼도수군통제영! 야간조명으로 새롭게 탈바꿈

TBS뉴스센터|입력 : 2019-06-07


- 문화재 중심으로 야간 볼거리 제공


삼도수군통제영! 야간조명으로 새롭게 변신1.jpg

   

삼도수군통제영이 밤 불빛과 어우러져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문화재를 중심으로 하는 훌륭한 밤경치를 선보인다.

   

통영시는 지난 5월 한 달 동안 삼도수군통제영에 밤경치 조명 설치공사를 마치고 불빛에 비친 아름다운 문화재를 구경할 수 있도록 했다.

   

통제영은 세병관 앞쪽에만 불빛이 설치돼 있어 밤에는 모두를 감상할 수 없었다. 이에 국가지정문화재 사적 제402호 통영 삼도수군통제영의 활성화와 대한민국테마여행 10(핵심관광지 육성) 사업의 하나로 1.8억 원을 들여, 먼저 망일루-지과문-세병관으로 이어지는 선을 중심으로 최근 LED 불빛 설치를 마치고 62일부터 밤을 밝혔다. 이후 두 차례에 걸쳐 통제영 전체에 밤경치 조명 설치를 마칠 예정이다.

   

밤경치 조명 설치사업으로 문화유산을 다시 살피고, 시민을 비롯한 통영시를 찾는 국내외 관광객들에게 도심 속의 아름다운 밤경치를 제공하게 된다.

   

이와 함께 통영시는 67일부터 8일까지 이틀 동안 야간형 문화향유 행사인 ‘2019 통영 문화재야행이 통영의 대표문화재, 국보 세병관 일원에서 8를 주제로 펼쳐진다.

   

삼도수군통제영! 야간조명으로 새롭게 변신2.jpg

 

8夜景(밤에 비춰보는 문화재), 夜路(밤에 걷는 거리), 夜史(밤에 듣는 역사 이야기), 夜畵(밤에 보는 그림), 夜說(공연이야기), 夜食(음식이야기), 夜市(진상품 장시이야기), 夜宿(문화재에서의 하룻밤)

   

통영시 관계자는 통제영 야간 경관조명과 문화재야행 행사로 인하여 새로운 야간 볼거리 제공으로 통영의 체류형 관광 시너지 효과를 가져올 것이다고 말했다.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136-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무전 6길 22-27, 새마을빌딩 4층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136-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