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문화관광

noname01.jpg

   

통영관광개발공사(사장 김혁)는 오는 9일인 한글날에 임진왜란 당시 조선수군의 돌격선이었던 거북선이 바다를 가르며 나가는 모습을 보인다고 밝혔다.

   

삼도수군통제영을 연지 415주년을 맞이해 벌이는 이번 행사는 오후 2시부터 4시까지 2시간 동안 도남관광단지, 강구안, 이순신공원 순서로 그 당시처럼 통영앞바다를 호령하며 나아간다.

   

통영관광개발공사는 그동안 한산도 바다축제, 평창 동계올림픽 성화봉송, 통영 한산대첩축제와 같은 여러 행사에 거북선을 보내 행사의 뜻을 더했는데, 이번 행사에서도 지역주민과 함께 통영을 찾는 이들에게 새로운 구경거리를 제공한다.


noname02.jpg


한편, 강구안 친수시설 정비사업으로 도남관광단지로 옮겨놓은 조선군선은 거북선 3, 판옥선 1척으로 전국에서 가장 큰 규모를 자랑한다. 배마다 총통과 같은 무기와 조선수군이 생활하던 모습이 전시돼 당시 생활을 몸소 느낄 수 있다.

   

거북선 입장료는 어른 2,000, 청소년 1,500, 어린이 700원이며 통영시민에게는 돈을 받지 않는다. 구경시간은 오전 09:00부터 오후 18:00 까지며 17:30분부터는 표를 팔지 않는다.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136-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장대길 60 산산파크빌 506호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136-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