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TBS뉴스센터

정치검찰 규탄과 검찰개혁 촉구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

TBS뉴스센터|입력 : 2020-12-29

정치검찰을 규탄하고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을 열었다.


2_eg4Ud018svc1an9y7ezpn5fo_uruxyz.jpg

 

12일 28부산고등검찰청창원지방법원 앞에서는 사회대개혁지식네트워크 교수연구자를 비롯한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영호남 범시민사회단체 회원들이 모여 정치검찰을 규탄하고 검찰개혁을 촉구하는 시민사회단체 기자회견을 열었다.

 

회견에 참석한 이한기 마산대학교 교수는 윤석열 총장에 대한 정직 2개월’ 처분이 법원에 의해 풀려버린 데 대해, "검찰개혁을 필두로 하는 우리 사회의 개혁이 장벽에 부딪힌 것 아닌가라는 우려가 퍼지고 있다검찰자본권력극우정당보수언론의 적폐 기득권 동맹은 개혁시도의 예봉을 꺾었다고 회심의 미소를 짓고 있을지 모른다."면서도 "하지만 오산이다적폐청산과 개혁을 향한 우리 사회의 발걸음은 여전히흔들림 없이 진행되고 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윤석열 총장에 대해서는 "부패한 사법기득권의 구태를 상징하는 존재일 뿐"이라며 "직위에 복귀했으나 그의 임기는 6개월 밖에 남지 않았다그의 거취보다 더욱 중요한 것은 그동안 이룩한 검찰개혁의 성과를 제도적법적 차원에서 완성시키는 일"이라며 힘주어 정치검찰을 규탄하고 검찰개혁을 촉구했다.

 

아래는 회견문 전문이다.

 

<개혁의 발걸음은 한 치의 흔들림도 없다!>

 

1. 검찰총장 정직 집행정지에 대한 법원의 인용 판결이 나왔다. “국민들께 불편과 혼란을 초래하게 된 것에 대해” 인사권자로서 대통령의 사과가 있었다검찰개혁을 필두로 하는 우리 사회의 개혁이 장벽에 부딪힌 것 아닌가라는 우려가 퍼지고 있다.

 

검찰자본권력극우정당보수언론 등의 적폐 기득권 동맹은 개혁시도의 예봉을 꺾었다고 회심의 미소를 짓고 있을지 모른다하지만 오산이다적폐청산과 개혁을 향한 우리 사회의 발걸음은 여전히흔들림 없이 진행되고 있기 때문이다.

 

윤석열 검찰총장은 부패한 사법기득권의 구태를 상징하는 존재일 뿐이다직위에 복귀했으나 그의 임기는 6개월 밖에 남지 않았다그의 거취보다 더욱 중요한 것은 그동안 이룩한 검찰개혁의 성과를 제도적법적 차원에서 완성시키는 일이다.

 

보다 구체적으로 만 악의 근원이 되어온 검찰의 수사권을 박탈하는 것이다검찰/사법 적폐의 뿌리가 되어온 전관예우 제도의 철두철미한 절멸이다재판 배심원제 전면 도입을 통한 강력한 <사법부 통제>의 실행이다유권자 직접 투표를 통한 <선출직 판사 및 검사 임명제도>의 도입이다.

 

다행히 더불어민주당을 중심으로 전면적 검경수사권 조정 및 배심원제 입법이 추진되고 있다고 한다좌고우면하지 말라촛불시민의 요구에 부응하여 전광석화 같은 절차로 검찰/사법 분야의 법적제도적 개혁과제를 완성시킬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2. 하지만 우리는 이것이 개혁의 끝이 아님을 안다신속히 다음 단계로 나아가야 한다대한민국 정치경제분배노동언론교육남북평화 전 분야의 근원적 개혁에 횃불을 높이 드는 것을 말한다.

 

코로나19 팬데믹의 절박한 위기상황에서 서민과 중산층의 생존권을 지키는 일자본권력의 전횡과 독주를 억제하고 혁신적 분배구조 개혁을 이루는 일징벌적 손해배상제 도입을 통한 적폐 언론의 통제계층영속화의 도구가 된 현행 교육제도의 혁파지역·성별·인종·종교를 포괄하는 모든 구조적 차별의 철폐그리고 평화와 번영의 한반도를 위한 남북화해의 실행이것이 바로 촛불혁명이 성취한 민주공화국의 역사적 요구인 것이다!

 

이에 우리 교수연구자들은 대한민국 사회대개혁을 위한 전체 개혁진보세력의 총 단결을 호소하며동시에 정부여당에 강력히 촉구한다.

 

하나수사권과 기소권 완전 분리로 검찰의 수사권을 박탈하라.

하나신속한 개혁 입법으로 검찰청을 없애고 기소청으로 변경하라.

하나전관예우 금지법을 제정하고 위반자는 철저하게 처벌하라.

하나법관의 판결 전횡을 통제하는 재판 배심원제 전면 도입하라.

하나유권자 투표로 선출되는 고위직 판사/검사 임명 제도를 도입하라.

하나중대재해기업처벌법 등 노동경제분배 입법을 즉시 실행하라

하나징벌적 손해배상제 즉각 도입으로 언론개혁의 물꼬를 트라.

하나평화와 공영을 위한 남북합의사항을 즉각 이행하라.

 

2020년 12월 28

<사회대개혁지식네트워크 교수연구자 일동>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092-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장대길 60 산산파크빌 506호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092-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