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TBS뉴스센터

스카이라인루지 통영, 2개 신규트랙 추가개장

TBS뉴스센터|입력 : 2020-07-15


- 세계최대규모 4개 트랙, 3.8km 위에 펼쳐지는 짜릿함

- 2020717일 개장행사 및 이벤트 개최


[크기변환]22.jpg

   

20172월 대한민국 최초로 루지(luge - 무동력카트를 타고 다운힐 트랙을 질주하는 실외형 액티비티)’를 선보인 스카인라인루지 통영(이하 통영루지)이 이번달 172개의 신규트랙을 새롭게 선보인다. 뉴질랜드 스카이라인사(Skyline Enterprises)를 기반으로 한 통영루지는 개장 이후 루지 신드룸이라 불릴정도로 액티비티 체험에 대한 한국인들의 갈망을 해소시켜주며 국내 루지시장의 선두주자로 자리매김해 오고 있다.

   

정식 개장한 이후 4개월 만에 100만 탑승을 기록했고 현재는 550만 탑승이상의 기록을 자랑하며 신규트랙 오픈으로 4개 트랙, 3.8km로 아시아 세계최대 루지사이트라는 타이틀을 거머쥐게 된다.

  

[크기변환]001 XH1B1530-Edit Skyline Luge Tongyeong Web.jpg


[크기변환]023 XH1B2196 Skyline Luge Tongyeong Web.jpg

  

이번 개장식 행사는 코로나 예방관리차원에서 강석주 통영시장과 필립 터너(Philip Turner) 주한 뉴질랜드 대사가 주요내빈으로 참석하고, 지자체 관계자들과 지역단체 대표들만을 초청한 소규모 행사로 진행될 예정이다.

   

코로나로 인해 부득이하게 한국을 방문하지 못하는 젠 헌트(Jan Hunt) 스카이라인 엔터프라이즈 대표는 스카이라인사 모두를 대표해 최종준공까지 보여준 통영시의 헌신적인 도움과 격려에 감사드리며, 오리지널 루지로써 신규 트랙 개장 및 지속적인 사업확장을 통해 고객들에게 보다 더 많은 즐거운 체험요소들을 제공할 수 있는 것에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 고 전했다.

   

스카이라인루지 통영의 개장멤버이자 현재 지사장을 맡고 있는 랍 빈 사디(Rab Bin Sadir) 또한, “통영시와 국내 뉴질랜드 관계처에 대해 감사드리며, 무엇보다 지난4년여간 성공적인 사업진행에 헌신적으로 열정과 에너지를 쏟아 부어준 모든 직원들에게 감사와 존경의 마음을 표하고 싶다.”라고 덧붙였다.

   

현재 코로나로 인해 관광산업전반에 침체를 겪고 있는 시기에 통영루지의 2개의 추가 트랙개장은 통영에 대한 매력을 관광객들게게 다시 한번 상기시켜줄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으로 예상되며 계속해서 통영이 방문객들에게 즐거운 선택지로 남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 된다.

   

통영루지는 코로나 상황하에서도 고객들이 안전하고 즐거운 체험을 진행할 수 있도록 예방수칙 및 강화된 입장절차를 준수하고 있으며 양질의 고객 경험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717일 오후 2시부터는 일반고객들도 4(L)레전드-1.5km / (U)울트라-1.8km / (G)그래비티- 0.1 km / (E)익스프레스- 0.4km 의 트랙체험이 가능하다.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092-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장대길 60 산산파크빌 506호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092-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