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TBS뉴스센터

장치길 초대전, 풍류(風流)-생명의 꽃

TBS뉴스센터|입력 : 2019-10-28


- 통영 손 갤러리에서 오는 111일부터 23일 동안 열어

 

Untitled-1.jpg통영의 손 갤러리에서 지역 미술 문화 활성화란 기치아래 풍류 - 생명의 꽃이란 주제로 장치길 초대전을 오는 111()부터 23()까지(23일간) 개최한다.

   

장치길 작가는 전업 작가로서 통영 이라는 지역을 넘어, 개인전 ,초대 개인전, 아트 페어 등 80여회의 전시를 통한 왕성한 활동을 보여 주고 있다.

   

그의 작업에 있어 무엇을 그릴 것인가에 대한 자기 고민은 스스로의 회귀, 그의 고향의 회귀로 이어졌다.

   

30년전 고향, 통영으로 돌아간 작가는 고향의 풍경과 자연, 설화와 무속에서 드러나는 한국적인 정체성을 탐구하면서 개별적인 작업에 대한 정체성과 방향성를 찾으려 했다.


이러한 작가의 귀향, 자연과 문양에 대한 근원의 탐구는 한국의 문화속에 깃든 생명의 질서와 음양의 의미, 우주순환의 원리를 찾는 오행 등 그 상징과 의미의 맥락에서 이루어져 왔다.

   

이는 초자연에 대한 탐구일 수도 있고, 음양의 이치가 드러내는 우주, 또는 신의 섭리라고도 할 수 있다.

   

Untitled-2.jpg

 

작가 자신과 고향, 한국이라는 지역적 테두리에서의 작업은 결국 우주의 원리, 자연의 질서 속에 깃 든 생명의 순환 질서에 대한 탐구로 이어지며 상징을 통한 통용의 세계, 인류의 보편성으로 나아갔다.

   

지역적이고 한국적인 상징은 어느덧 인류의 보편적인 상징으로 의미가 확대 되었으며 그의 작품이 담고 있는 자연과 생명의 이야기는 다양한 국가와 인종, 문화에서 보편성을 이야기 하고 있다.

   

* 문의처 : 갤러리 손 대표 손민숙 010-9399-2760/통영시 진남29(미수동)


Untitled-3.jpg


Untitled-4.jpg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092-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장대길 60 산산파크빌 506호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092-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