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TBS뉴스센터

통영해경, 기름 흘려보낸 뒤 출항한 배 끈질긴 추적 끝에 적발

TBS뉴스센터|입력 : 2020-01-06


- 연말연시 반납한 채 5일 동안 동호항 주변 샅샅이 훓어


2.jpg

   

통영해양경찰서(서장 김해철)는 지난해 1231일 오전 2시경 동호항 내 연료유(경유) 650리터를 흘려보내고 아무런 방제 조치도 하지 않은 채 조업을 위해 출항한 A(80)을 적발했다.

   

통영해경에 따르면 지난해 12311136분경 통영시 동호항 혜성수산 방파제 인근 해상에서 경유로 추정되는 오염군이 있다는 신고를 받고, 방제정을 비롯한 선박 5척을 동원해 오일펜스 100M를 설치하고 방제자제 420kg을 써서 올해 12일까지 모두 3일에 걸쳐 방제작업을 마쳤다.

   

아울러, 오염행위자를 밝혀내기 위해 2개의 조사팀을 급히 마련하고 시료를 채취하여 남해지방해경청에 조사를 맡기고 사고 시간 전·후로 항으로 접안하거나 입·출항한 선박 160척 가운데 중점조사 선박 20여척을 뽑아 기관실 정밀검사를 실시하는 한편, 동호항 주변 17CCTV를 확보해 분석하고 수협 어판 작업종사자와 선원들을 대상으로 탐문활동에 들어갔다.

  

1.jpg

  

시료분석 결과와 지역 주민들한테서 믿을 만한 진술이 나옴에 따라 혐의 선박이 좁혀지고 조업을 마치고 통영시 동호항으로 들어오는 A호를 사고 발생 5일 만인 14일 적발했다.

   

통영해경 백동진 해양오염방제과장은 바다에 기름을 흘려보내는 선박은 해양경찰이 끝까지 추적하여 반드시 적발한다.”는 강한 의지를 보였다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092-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장대길 60 산산파크빌 506호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092-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