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TBS뉴스센터

‘입장’, 해괴망측한 일본말이 우리말 버려놔

TBS뉴스센터|입력 : 2019-07-20

20141113152656_c43f40702f56f06.jpg한국에 대한 전쟁선언과 다름없는 일본정부의 수출규제로 한국과 일본 두 나라 사이가 나빠지면서 이번 일을 일으킨 일본에 대한 우리 국민들의 반일 감정도 어느 때 보다도 거세져 일본 것은 사지도 않고 팔지도 않겠다는 행동으로 나타나고 있다. 지난 날 아픈 과거를 떠올리면 우리의 마땅한 반응이라 하겠다.

 

하지만 지난날 한일 관계를 염두에 두고 반일감정을 이야기 할라치면 물건을 사고팔고 하는 정도가 아니라 더 근본이 되는 문제가 있는데, 바로 말과 언어의 문제로서 일제강점기 잔재들이 우리사회 생활 곳곳에 남아 있으면서 오랜 세월동안 우리 생각과 삶에 큰 해악을 끼치고 있다는 점이다. 이 문제는 당장 지금의 문제이기도 하지만 장차 나라말과 글과 생각에 영향을 끼치는 것이어서 더욱 중요하다.

 

이제 오늘의 일제 불매운동 못지않게 중요한, 반드시 바로잡아 떨쳐내야 할 일제 잔재인 말과 언어 문제를 짚어보려 한다. 물론 해결하고 바로잡아 나가야 할 일제 잔재의 말과 언어가 무수하지만 그 가운데 하나 좀 배웠다하는 사람들이나 사회지도층, 공직사회, 정치가, 신문방송 기자, 학자나 교수들이 자주 쓰는 입장이라는 일본말에 대해 짚고 고쳐나가고자 한다.

 

입장이라는 말은 크게 두 가지 뜻으로 쓰인다.

어디를 들어갈 때 쓰는 입장(入場)과 처지나 형편을 나타낼 때 쓰는 입장(立場)이 있다. 그런데 뒤에 나온 이 입장(立場)이 문제다.

 

입장(立場)’ 일본사람들의 발음으로는 다찌바(tachiba)’라 하고, 쓸 때에는 중국글자 立場을 가져와 적고는 たちば(다찌바)로 읽는다. ‘선다는 뜻의 중국글 자에다 마당이라는 중국글 자를 쓴 걸로 보아 설 곳이나 서 있는 곳’ ‘처지’ ‘형편의 뜻으로 쓰인 것인데 이런 일본말을 밑도 끝도 없이 입장이라고 다시 들여와 우리나라 방송기자, 학자, 정치가, 교수, 따위 잘 나간다 하는 사회 지도층들이 즐겨 쓴다는 점이 큰 문제다.

 

잘 생각해보자, 일본사람들이 자와 자 두개 중국 글을 빌려와 立場이라 적어놓고 읽기로는 다찌바(tachiba)’로 읽고, 뜻으로는 설 곳이나 서 있는 곳’ ‘처지’ ‘형편으로 쓰는데, 우리나라는 처지, 태도, 형편, , 모양, 주장, 사정, 생각, 조건, 의견, 신세, 견해와 같은 여러 표현들을 싸그리 입장하나로 퉁쳐서 입장 입장이라며 바보 같은 짓들을 하니 어찌 오늘날 일본에서 우리를 얕잡아보지 않겠는가 하는 생각이 든다나라의 말과 언어가 병들고 오염되면 배달겨레의 민족정신 따위도 다 없어지고 마는 거 아니겠나!

 

입장을 얼마나 함부로 많이들 쓰는지 어제 718, JTBC 뉴스룸을 보면서 입장을 어떤 경우에 어떻게 썼는지 한 번 뽑아보고 입장이 아니면 어떻게 써야 올바른 표현이 됐을지 다시 고쳐 적어봤다.

 

심수미 기자

“~사태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한다. 이런 원론적인 입장에만 합의를 했을 뿐~”

“~사태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한다. 이런 원론만 합의를 했을 뿐~” (굳이 입장 안 써도 된다)

 

윤설영 기자

“~내일 고노다로 외상의 입장표명이 예상이 됩니다.”

“~고노다로 외상이 내일 주장을 밝힐 것으로 보입니다.”

 

“~일본기업 자산의 현금화가 이뤄지면 대항조치를 취하겠다는 입장이지만 내일 당장 조치를 취할 가능성도 ~”

“~일본기업 자산의 현금화가 이뤄지면 대항조치를 취하겠다는 태도지만 내일 당장 조치를 취할 가능성도 ~”

 

손석희 앵커

“~입장이 가지 않는 것이 아니라 중재위에 응하지 않겠다는 입장은 이미 청와대가 밝힌바가 있습니다.”

“~가지 않겠다는 뜻이 아니라 중재위에 응하지 않겠다는 뜻은 이미 청와대가 밝힌바가 있습니다.”

 

이승필 기자

“~자유한국당 측에서 입장을 구체적으로 밝히지는 않았구요,”

“~자유한국당 쪽이 구체적인 의견을 밝히지는 않았구요,”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내일 원내대표 간 협의를 한 번 지켜보자" 이런 입장을 내놨습니다.”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내일 원내대표 간 협의를 한 번 지켜보자"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내일 원내대표 간 협의를 한 번 지켜보자"는 태도입니다.”

“~이해찬 민주당 대표는 "내일 원내대표 간 협의를 한 번 지켜보자"는 의견입니다.”

 

안나경 기자

“~어제 유니클로의 사과 입장이 나왔잖아요?”

“~어제 유니클로가 사과했지 않습니까?”

“~어제 유니클로가 사과문을 냈잖습니까?”

 

이가혁 기자

“~뒤 늦게 사과입장을 담은 보도도 나왔습니다.”

“~뒤 늦게 사과문을 담은 보도도 나왔습니다.”

“~뒤 늦게 사과하는 보도도 나왔습니다.”

 

"‘~이러 저러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이 입장입니다.

"‘~이러 저러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이런 태도입니다.

"‘~이러 저러해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는 것입니다.

 

“~분명한 일본 본사의 입장이라고 밝혔습니다.”

“~분명한 일본 본사의 뜻이라고 밝혔습니다.”

“~일본 본사의 분명한 뜻이라고 밝혔습니다.”

 

“~언론보도로만 사과 입장이 전달이 됐습니다.”

“~언론보도로만 사과문을 냈습니다.”

 

어쩌다 백성들이 다꽝, 다마네기, 와라바시라고 한 마디 하면 난리라도 난 것처럼 펄쩍펄쩍 뛰면서 일본말 쓰면 안 된다고 호들갑 떨던 배웠다하는 방송인들이나 기자들이 우리말을 오염시키는 일본말을, 그것도 요상한 일본말을 가져와 유식한 척 쓰면 방송을 보고 듣고 배우는 학생들이나 시민들의 말법이 어떻게 되겠는가!

 

말과 언어가 병들고 오염되면 우리 겨레 정신이 병들게 마련이다. 해괴망측한 일본말 입장이 들어갈 자리에 처지, 태도, 형편, , 모양, 주장, 사정, 생각, 조건, 의견, 신세, 견해따위를 쓰면 표현이 더 뛰어나 문장도 풍부해진다. 일본말 입장을 쓰지 않으면 꾸며주는 어구도 깔끔해지고 동사도 활기를 띄게 돼 있다.

 

어딜 들어갈 때나 입장(入場)이라고 쓰고 그 해괴망측한 일본말 입장(立場)은 쓰지 말자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136-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장대길 60 산산파크빌 506호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136-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