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TBS뉴스센터 | 지역사회 | 영상소식 | 인물/동정 | 고성소식 | 정치활동 | 문화관광 | 사설/칼럼 | 기업체소식 | 교육청소년 | 공지사항 | 기자수첩

뉴스

noname02.jpg 195025억 명이던 세계인구는 37년 뒤인 19872(50억 명)를 넘고, 30여년이 지난 현재는 3(77억 명)를 넘었다고 한다. 한때 우리는 지구 인구폭발로 인해 식량부족과 같은 재앙이 올 것을 대비하여, 산아제한 정책을 펼친 적도 있는데, 앞으로는 저출산과 고령화로 인구절벽이라는 또 다른 문제에 맞닥뜨리게 되었다.


인구절벽은 미국의 경제학자 해리 덴트가 생산가능인구(15~64) 비율이 급속히 줄어드는 현상을 가리켜 썼던 새 단어이다. 지난 대선 때 대통령 후보들이 토론회에서 많이 거론하여 귀에 익은데, 과연 인구문제가 어느 정도인지 통계를 통해 살펴보았다.


최근 통계청 장래인구 추정계산에 따르면 5100여만 명이던 우리나라 인구가 2028년에 정점에 이른 뒤 2029년부터는 차츰 줄어들어 2067년에는 3900여만 명이 된다고 한다. 그리고 생산가능인구는 줄고 65세 이상인 고령인구가 급증하며, 201914.9%수준이던 고령인구 비율이2025년에는 20%를 넘는 초고령사회가 된다고 한다. 생산인구 1백 명당 돌봐야 할 인구(총부양비)2067년에는 120명으로 최근(201737)3배를 넘는 수준이 된다고 하는데, 숫자보다는 인구피라미드로 보면 더 실감이 날 것이다. 아래 그래프는 현재와 그리 멀지 않은 20년 뒤의 모습을 비교한 것이다. 적색 가로선 위쪽이 65세 이상 인구이다.


noname01.jpg

   

한국고용정보원은 급격한 고령화와 저출산으로 전국 3,463개 읍··동 가운데 43.4%1,503개가 인구 소멸지역’(거주인구가 한 명도 없는 곳)이 될 것이라고 충격적으로 내다봤다. 시군구로 보면 228개 중 89개로 10곳 가운데 4개가 없어진다. 모임에서 만난 70세 퇴직선배는 자기가 마을의 최연소자라고 했는데, 그나마 퇴직한 뒤 고향으로 돌아가는 사람이 있어 소멸지역을 겨우 면한 곳도 있겠지만, 농촌지역의 고령화와 빈집 증가는 정말 심각하다.


저출산과 고령화는 우리산업을 4차 산업혁명이라는 AI기반의 무인화 산업시대로 내몰고 있다. 4차 산업혁명시대는 기계와 제품에 인공지능(AI)이 접목되어 인간 명령을 듣지 않고도 스스로 생각하고 작업을 하며, 빅데이터(Big-Data)를 바탕으로 한 사물인터넷(IoT: Internet of Things) 도입으로 컴퓨터나 기계가 사람을 대신하는 시대이다.


따라서 어쩌면 고령자가 일 하기에 더 적합한 시대 일 수도 있고, 생산가능인구가 줄어도 적은 인원으로도 산업경제 활동을 할 수 있는 시대가 될지도 모른다.


노동인구에 대한 걱정은 제쳐 두더라도 고령 인구 증가로 인해 부양부담이 커지는 것은 피할 길이 없다. 현재 우리나라의 노인빈곤률이 OECD국가 가운데 가장 높지만, 국가가 일부를 부담해주니 노인복지수준은 그나마 괜찮은 것 같지만, 여전히 장래가 걱정되고 우리 아이들이 안쓰러운 것은 어쩔 수 없다. 통계를 보면 앞날이 보이는데, 이에 대한 빠르고 현명한 대처가 필요할 것이다.


동남지방통계청 통영사무소 구재남 조사행정팀장




통영방송 gsinews@empas.com

ⓒ 통영방송 tbs789.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댓글|0

작성자 : |비밀번호 :

0/300bytes 

최근뉴스

TEL. 070)7136-0174 / 070)7791-0780

Email. gsinews@empas.com

09:00 ~ 18:00 (주말, 공휴일 휴무)

회사소개
  • 상호명 : 내고향TV 통영방송 789 , 대표 : 한창식, 사업자번호 : 경남 아 00206, 등록번호 : 경남 아 00206
  • 주소 : 경남 통영시 장대길 60 산산파크빌 506호 , Email : gsinews@empas.com
  • 대표전화 : 070)7136-0174 / 070)7791-0780 , 정보보호책임자 : 한창식(gsinews@empas.com) , 청소년보호책임자 : 한창식
  • copyright ⓒ 2012 통영방송789. All rights reserved.